일정달력
공지사항
티커뉴스
OFF
뉴스홈 > News > 전시회/패션위크 > 해외전시회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섬산련, CHIC 2015 한국관 구성 참가
등록날짜 [ 2015년03월18일 13시00분 ]

CHIC 2015 한국관-코리안 프리뷰 인 차이나 2015 전경(사진제공:섬산련)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상하이=박상태, 동옥분 기자]한국섬유산업연합회(회장 성기학/이하 섬산련)는 한국 패션의류 브랜드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중국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3월 18일(수) 중국 상하이 국가회전중심(National Exhibition and Convention Center)에서 개막한  ‘CHIC 2015(China International Fashion Fair 2015)’전시회에 한국관(코리안 프리뷰 인 차이나 2015/KPIC 2015)을 구성해 참가했다.

CHIC 2015 전시회는 중국을 중심으로 세계 패션 선진국인 이탈리아, 프랑스뿐 아니라 한국, 대만, 홍콩, 독일, 터키 등 20개국 1,200여개 브랜드가 참가 했으며, 그 규모는 매년 확대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의류분야의 CHIC전시회가 베이징에서 옮겨와 의류소재분야의 인터텍스타일 상하이 전시회와 함께 같은 기간, 같은 장소에서 개최됨에 따라 세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CHIC 한국관(KPIC 2015)은 해외국가관 중 이탈리아에 이어 두번째 큰 규모(3,000㎡)이며 여성복, 남성복, 디자이너 브랜드, 모피, 패션악세사리 등 98개의 브랜드가 참가해 한국 패션기업만의 독창적인 개성과 감각을 다양하게 선보였다. 이는 우리나라 패션업체들이 중국시장에 여전히 관심이 크다는 것을 상징적으로 나타내고 있다.


중국 소비자들로부터 가장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는 여성복은 개성있는 디자인과 세련된 컬러를 대거 선보였다. 남성복 스타일의 소재를 여성복에 적용 트렌디하고 세련된 스타일링을 제안한 ‘스페이스엠와이’의 ‘Screwvoll’, 한국적 감성에 글로벌 트렌드를 접목한 SPA형 브랜드 ‘밀앤아이’의 ’Le Queen', 커리어우먼을 타깃으로 절제된 라인과 볼륨감 있는 실루엣을 제안하는 ‘프리앤메지스‘의 ‘MEZIS' 등 중국 소비자의 욕구에 맞는 다양한 코디네이션이 공개됐다.

‘모스메이드’, ‘네임컴퍼니’, ‘플랫분앤코’, ‘더블유스토리’, ‘제로세컨드’, ‘플랫폼팩토리’ 등 최근 한국의 가장 핫(hot) 한 패션지역인 동대문, 가로수길의 패션업체들이 중국 소비자들에게 참신하고 세련된 제품을 출품했다.

한국을 대표하는 빅사이즈 브랜드 빅앤빅의 ‘크레빅(CREBIG)’은 20∼50대 이상의 여성층을 타킷으로 빅사이즈 의류와 속옷을 선보였다. 트렌디한 아이템을 통해 날씬하고 키가 커 보이게하는 디자인과 합리적인 가격을 앞세워 중국 빅사이즈(Plus-Size) 시장 진출을 노린다는 전략이다.

‘카키바이 남은영’, ‘피오티쇼룸’, ‘와이케이’, ‘앙디올트렌드’ 등 고가의 디자이너 브랜드들은 뛰어난 퀄리티와 독특한 디자인으로 중국 고급시장을 공략하고 있는데 화려하지만 절제되고 세련된 스타일로 여성의 우아함을 추구하는 ‘이노센스’ 천상두 디자이너의 경우 4년 연속 ‘코리안 프리뷰 인 차이나’ 에 참가했다.

신발유통 전문업체인 에이유커머스는 본격적인 중국 비즈니스를 위해 전시회참가와 동시에 쇼룸을 오픈했다. 약 80평 규모의 쇼룸에는 자사 간판 브랜드 ‘REDY’를 중심으로 디스트리뷰터로 보유하고 있는 수입브랜드도 공개됐다. ‘루키버드', ’BagDesign’, ’이루나니', ‘엘레나에이치’, ‘원진실업’, ‘덕성피엔티’ 등 패션악세사리 브랜드들도 백화점, 쇼핑몰 등 유통바이어들의 높은 반응을 기대하고 있다.

‘옹크씨’, ‘예솜’, ‘반짇고리’, ‘약초보감’ 등은 친환경 컨셉의 천연염색소재 브랜드를 선보였으며 ‘초희’는 한국 전통원단인 ’옥사‘로 만든 여성복 브랜드를 ’아이니‘는 아동복 내의 ‘PPIPPILONG’를 출품 중국 유아동용 내의시장 확대를 노리고 있다.

이외에도 캐주얼 의류 및 키덜트 캐릭터를 선보이는 ‘쿤스‘, 커리어우먼을 겨냥한 여성복 ’PRESTIGE IZAR‘와 아동복 ’IZAR KIDS‘를 소개하는 ’명진’, ‘트렌드플레이’의 영캐주얼 브랜드 ‘LONDON CLOUD‘ 등의 기업들도 제품을 출품했다.

한편 한-중 양국의 비즈니스 교류확대와 한국기업의 중국 섬유패션시장 진출 및 공략을 위해 다양한 부대행사도 동시에 개최된다.

섬산련 전시사무국은 “중국 경제의 중심 상해에서 개최되어 새로운 전환기를 맞은 ‘CHIC’ 전시회에서 한국패션의 우수성을 보여줄 수 있는 내실 있는 부대행사를 기획하고 있다”며 ‘한국 브랜드 패션쇼’, ‘한중 패션비즈니스 교류회’, ‘한국업체와 현지매체와의 1:1 인터뷰 홍보’, ‘코리아 패션 스타일관’ 운영 등을 통해 실제 계약으로 연결 될 수 있도록 완성도 높은 행사준비를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3월 18일(수)과 19일(목) H 6-2에서 양일간 개최되는 ‘한국 브랜드 패션쇼’는 8회에 걸쳐 소개되며 ’CHOIBOKO‘, ’INNOCENCE‘, ’Three Eagle‘, ’리엘바이 이유정‘(이상 3월 18일, 4회), ’Le Queen‘, ’MEZIS‘, ’Jolie & Deen‘, ’DAVIDA‘, ’Kate&Jade‘, ’Endehor‘(이상 3월 19일, 4회) 등 10개 브랜드가 참가한다.

이번 행사 이외에도 3월 18일(수) 오후에는 화정호텔 대연회장에서 한국 참가업체와 중국 현지 바이어간 한-중 패션비즈니스 교류회도 열리며 양국간 비즈니스 네트워크 및 상담 확대의 기회를 제공한다. 

섬산련 권영환 상무는 “한·중 자유무역협정(FTA) 타결로 성장하는 중국 내수시장을 공략하는데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며 “이번 한류패션이 중국 내수시장을 자극하는데 촉매제 역할을 하길 기대” 한다고 말했다.(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박상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세계 섬유패션 기업+바이어 상하이 총집결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섬산련, 중국방직공업연합회와 협력간담회 가져 (2015-03-18 18:23:45)
세계 섬유패션 기업+바이어 상하이 총집결 (2015-03-18 08:42:58)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