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달력
공지사항
티커뉴스
OFF
뉴스홈 > News > 교육/대학/학원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구경북권 대학, 무더기 미달 사태
국립안동대 등록률 72.9%, 대구대 총장 "책임지고 사퇴"
등록날짜 [ 2021년03월05일 13시26분 ]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대구=정승은 기자]대구경북지역 대학들이 올해 입시에서 무더기로 미달 사태를 빚었다.

2021학년도 입시에서 지역 주요 대학 신입생 등록률은 경북대 98.5%, 영남대 99.4%, 계명대 98.46%, 경일대 97.6%, 대구한의대 96.2%, 대구가톨릭대 83.8%, 대구대 80.8%, 안동대 72.9% 등 대부분의 대학들이 ‘정원 미달’ 사태를 겪었다.

취업률이 높던 전문대학들도 대부분 미달했다. 영진전문대 90.4%,  대구과학대 89%, 수성대 91.6%,  대구보건대 89.4% 등 대구권은 90% 내외의 등록률을 보였다.

이로인해 대구대 김상호 총장은 미달 사태의 책임을 지고 사퇴 의사를 밝히는 등 대구경북 대학가에 정원 미달의 여파가 거세게 몰아치고 있다.

일부 대학은 당장 내년 정부 재정지원사업 신청에 제한을 받게 됐으며, 올해 실시예정인 ‘대학기본역량진단’에서도 불이익을 받게 돼 초비상이 걸렸다.

지방 대학들의 존폐 우려가 현실화 하고 있다.

한편 대구경북권 대학 등 지방대학들의 무더기 정원 미달 사태는 향후 지방 대학들의 통폐합 논의에 불을 지필 것으로 보인다.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정승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대구경북 20개 대학 손잡고 ‘대구경북혁신대학’ 설립 추진
경북대, 캠퍼스 혁신파크 어떻게 조성되나?
퇴임교수(익명)의 제자사랑, 경북대에 10억 기부
'패션디자이너 박동준상' 제정
'제17회 전국 대학생패션쇼' 우수대학 시상식 개최
영남대 화학공학부, 국제 저명 저널에 잇달아 논문 게재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북대, 국토부 ‘AI 기반 건축설계 자동화 기술개발 사업’ 선정 (2021-03-19 13:08:40)
한국뉴욕주립대, 봄학기 원서접수 2월 14일까지 연장 (2021-02-10 10:37:36)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