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달력
공지사항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Daily News > 아웃도어/스포츠 > 아웃도어(Outdoor)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네파, 사회공헌 프로젝트 및 CSR 활동 확대
‘넾스토리’ 프로젝트 통해 사회적 기업으로서 책임 다하는 브랜드 모습 담아
등록날짜 [ 2020년07월27일 11시49분 ]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김언화 기자]아웃도어 브랜드 네파가 2015년부터 매 겨울마다 펼쳐온 따뜻한 세상 캠페인과 올해로 3번째 시즌을 맞이한 레인트리 캠페인을 통합해 네파의 이야기를 한 곳으로 모으는 통합 플랫폼을 구축, 중장기적 사회공헌활동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네파는 건강한 내일을 만들어 가는 것이 네파가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으로서 해야하는 일이자 착한 소비를 추구하는 변화하는 소비자들과 효과적으로 소통할 수 있는 길이라는 분석 아래 ‘내일을 입다(Wear the Tomorrow)’라는 컨셉을 새로 도출했다.

이 새로운 컨셉을 바탕으로 통합 플랫폼 ‘넾스토리’를 구축,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채널을 통해 다양한 네파 사회공헌 스토리를 소개한다.

‘넾스토리’는 크게 3가지 카테고리로 나눠져 운영될 계획이다.

첫 번째는 매 해 겨울 추위에 웅크러진 마음을 따뜻하게 해주는 생활 속 선행 주인공을 찾아 네파의 패딩을 선물하는 따뜻한 세상 캠페인을 통해 따뜻하게 사람을 품어주는 ‘따뜻한 내일’ 이야기이다.

두번째는 깨끗한 숲을 생각해 여름 장마철 일회용 비닐 우산 커버 대신 재사용이 가능한 자투리 방수 원단으로 만든 우산 커버를 사용하자는 친환경 도시 만들기 레인트리 캠페인을 통한 ‘깨끗한 내일’ 이야기이다.

마지막은 건강하고 폼나게 살자는 메시지를 담아 네파 브랜드의 정체성이자 중심인 아웃도어 활동 후원을 통한 ‘건강한 내일’까지 3가지 각기 다른 내일을 위한 이야기들이 담기게 된다.
 
현재 네파는 친환경 프로젝트 레인트리 캠페인을 시행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소소한 재미도 더하고, 참여하는 소비자들에게 캠페인 메시지를 보다 효과적으로 전달하고자 일기예보와 캠페인을 연계하는 새로운 시도를 통해 더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우산 사용이 가장 많은 장마 시즌에 맞춰 진행하는 프로젝트인 만큼 비가 오는 날을 기대하게끔 하는 새로운 관점으로 접근했다.

레인트리 커버 및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는데 도움을 주는 텀블러, 에코백 등이 담긴 특별한 레인트리 굿즈를 제작해 캠페인 기간 내내 소비자들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레인트리 캠페인을 상징하는 ‘비가 오면 자라나는 특별한 나무’는 국립중앙박물관, 서울시 역사박물관, 성수동 어반소스, 대구 빌리웍스, 제일기획, 울산한국석유공사, S-OIL, SK케미칼, SK가스, 네파 직영점 5곳 등 총 14곳에 비가 오는 날 설치될 예정이다.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김언화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언택트 시대, ‘뉴아웃도어’에 맞는 스타일링은? (2020-08-07 15:08:45)
네파, ‘패션 우비’ 레인코트 2종 출시 (2020-07-21 11:06: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