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달력
공지사항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Daily News > 트렌드/신제품 > 트렌드(Trend)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뉴트로(Newtro) 패션, 올해도 지속 전망
청청 패션, 애슬레저 룩, 퍼프 슬리브, 틴트 선글라스 등 재조명
등록날짜 [ 2020년03월19일 10시10분 ]

앤아더스토리즈, 채뉴욕, 앤아더스토리즈, 래쉬(왼쪽 위 시계방향)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이화경 기자]2019년 패션계의 화두가 됐던 ‘뉴트로(Newtro)’ 패션이 올해도 지속될 전망이다.

뉴트로는 새로움(New)와 복고(Retro)를 합친 신조어로, 80, 90년대 레트로 패션에서 느낀 새로움과 신선함을 현대적인 감성에 맞게 재해석한 패션이다.

20 S/S 시즌에도 다양한 브랜드에서 뉴트로 감성을 자극하는 아이템들을 선보이고 있다.

뉴트로 패션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바로 청청 패션이다. 데님은 어디에나 잘 어울리는 기본 아이템 중 하나이지만 상하의를 모두 데님으로 스타일링하는 것은 어렵다.

자칫 잘못하면 매우 촌스러워 보여 패션 테러리스트가 될 수도 있다. 청청 패션을 어렵지 않게 소화하려면 상의와 하의의 컬러를 맞추는 것이 중요하다.

서로 다른 색감의 아이템으로 스타일링 하는 것은 매우 어렵고 그만큼 실패할 확률도 높기 때문이다.

또한, 상의는 숏 하면서도 슬림하게, 하의는 루즈하게 스타일링 한다면 트렌디한 청청 패션을 선보일 수 있다. 

트랙팬츠와 크롭톱, 스니커즈의 조합으로 90년대에 붐을 일으켰던 애슬레저 룩도 뉴트로 패션과 함께 재조명 받고 있다.

애슬레저는 운동(Athletic)과 여가(Leisure)의 합성어로 다양한 애슬래틱 아이템을 일상에서도 활용하는 패션을 의미한다.

보통 캐주얼하고 활동성 있는 아이템으로 누구나 연출할 수 있는 룩이지만, 너무 운동복처럼 연출할 시 가벼워 보일 수 있기 때문에 아우터나 액세서리 등 한 두 가지 아이템으로 포인트를 주는 것이 좋다.

또한, 로고를 직접적으로 드러내는 로고 플레이도 뉴트로 트렌드와 함께 다시 주목 받고 있다.

브랜드의 정체성을 상징하는 로고는 심플하면서도 패턴이나 디자인을 브랜드마다 개성 있게 표현할 수 있어 룩에 포인트를 주는 용도로도 활용하기 좋다.

데님과 애슬레저 아이템들이 평범하거나 무난하다고 느낀다면 보다 과감한 퍼프 슬리브 아이템을 선택하면 좋다.

80년대에 유행했던 파워 숄더 룩이 퍼프 슬리브 아이템의 일종이다.

퍼프 슬리브는 러블리하면서 당당한 여성미를 연출할 수 있으며 특별한 날, 룩에 힘을 주고 싶을 때 활용하기 좋다. 퍼프 슬리브는 어깨가 강조돼 얼굴이 작아 보이는 효과가 있으며, 굵은 팔을 가리기에도 좋다.

틴트 선글라스도 뉴트로 아이템으로 돌아왔다.

2000년대 초반만해도 우스꽝스럽고 촌스럽다는 평을 받았던 틴트 선글라스가 이제는 연예인과 패피들 사이에서 빼놓을 수 없는 유니크한 액세서리로 등극했다.

틴트 선글라스는 눈이 들여다 보일 정도로 렌즈의 색이 연해 청량한 느낌을 줄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컬러는 파스텔 톤의 컬러가 귀엽거나 트렌디한 느낌을 풍기며, 레트로한 무드를 찾는다면 옐로 컬러가 제격이다.(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이화경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올봄, ‘뉴트럴 컬러’ 패션 아이템 인기 (2020-03-23 09:37:30)
까린, 21/22 추동 시즌 트렌드북 출시 (2020-03-11 14:47: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