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달력
공지사항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Daily News > 전시회/박람회 > 해외전시회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섬수협, 뉴욕 PV 11개사 규모 한국관 참가 지원
전시회 현지 단계 패브릭소싱 세미나 연계 프로그램 운영
등록날짜 [ 2020년01월22일 21시52분 ]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박상태, 안정민 기자](사)한국섬유수출입협회(회장 민은기, 이하 섬수협)는 중소벤처기업부 및 중소기업중앙회의 지원으로 1월 21일(화)부터 1월 22일(수)까지 미국 뉴욕에서 개최된 2020년 뉴욕 프레미에르 비죵(PV) 전시회에 한국관을 구성하고 11개사 참가기업의 마케팅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올해 20주년을 맞은 2020년 춘계 프레미에르 비죵 뉴욕(PVNY)전시회는 새로운 변화를 시도했다.

PVNY에 참가기업 및 방문객 모두에게 혁신적인 영감을 주고 창의적 시각에서 섬유 패션 산업을 조망할 수 있도록 기존과는 다른 새로운 컨셉을 도입했다.

특히 맨해튼 중심가에 위치한 “Center415”로 개최 장소를 옮겨가면서 방문객들의 접근성을 높였고 기존의 틀을 벗어나 새로운 부스 디자인을 선보이면서 지속 가능성을 강조했다.

이번 시즌 비전랜드, 알파섬유, 예성텍스타일 등 전체 11개의 국내 섬유기업이 뉴욕 시장을 공략했으며 Woolrich, Calvin Klein, Ralph Lauren, J.Crew, Macy’s 등의 방문객이 한국 기업을 찾았다.

우리 기업들은 PVNY 전시회의 다양한 방문객을 통해 지속 가능한(Sustainable)에 대한 수요를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고, 이렇듯 지속 가능성에 대한 전 세계적 웨이브에 우리 기업들은 더욱 빠른 대응을 통해 기술과 제품을 지속적으로 확대·확장시켜 나가야한다는데 목소리를 모았다.

한편 섬수협은 2020년 기존의 단순한 해외 전시회 참가비 지원에서 벗어나 한국관과 연계한 융복합 사업을 추진, 참가 바이어와의 추가적 상호작용 기회를 제공키로 했다.

지난 1월 20일(월) 뉴욕 춘계 프레미에르비죵 한국 참가기업 대상 ‘2020년 뉴욕 패션업계 패브릭 소싱 동향’을 주제로 Li&Fung USA Peter Kim 이사와 One Jeanswear Group Ansley Lee 디자이너를 초청, 미국 내 패브릭 소싱 현황 및 향후 진출 전략에 대한 세미나를
개최했다.

또한 섬수협은 전시회 개최 기간 중 참가기업들과 간담회를 통해 현지 세미나 및 전시회 연계 프로그램에 대한 기업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자리도 마련했다.

서진텍스타일 김경수 실장(참가기업)은 "이번 세미나 참석을 통해 뉴욕 시장 진출을 위한 패브릭 동향과 더불어 향후 한국 섬유 기업이 준비해야하는 미래에 대한 답을 얻었다"고 말했다.

섬수협 관계자는 "전시회 참가기업과의 밀접한 소통을 통해 우리 기업에 필요한 직접 마케팅 '기회의 창출' 방향을 고안하고, 앞으로 더 많은 국내 섬유기업이 섬수협의 해외마케팅 프로그램을 활용 신시장 개척 및 글로벌 네트워크 강화해 지속적으로 수출을 확대 할 수 있도록 미들스트림의 중추적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안정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코튼 USA, 프리미에르 비죵서 미 면화 우수성 소개 (2020-01-31 16:06:29)
21 S/S 프레미에르 비죵 파리 내달 11일 개최 (2020-01-15 15:3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