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달력
공지사항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Daily News > PDF/출판 > 신간/출판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신간-늙음에 관한 지적 여행 ‘늙음 오디세이아’ 출간
유형준 著, 늙음의 얼굴과 속마음 함께 공감’ 서사적 묘사
등록날짜 [ 2019년12월16일 09시06분 ]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이화경 기자]“슬몃슬몃 다가온 늙음일까. 아니면 스스로 슬그머니 다가가 늙음 속에 들어가고 있는 걸까. 어느 쪽이든 지금은 늙음이 넌지시 내민 손을 꽉 잡고 늙어가고 있다.

늙음을 소재로 2년 넘게 '의사신문'에 인기리 연재됐던 유형준 한림의대 명예교수(현 CM병원 내과과장)의 ‘늙음 오디세이아(신국판, 행림미디어)’가 출간됐다.

늙음을 바라보는 시각은 매우 다양하다. 각자의 인생 궤적에 따라 천차만별이다. 어쩌면 늙음을 보편적으로 정의하는 것, 심지어 정의하려는 의도 자체가 딱한 일일지도 모른다.

“늙음은 연구의 대상이라기보다 오히려 서술로 담아내어야 본디 모습이 제대로 드러나는 서사(敍事)의 소재라는 생각이다. 따라서 연구 논문이 아닌 오디세이아와 같은 서사시로 표현하는 유 교수의 ‘늙음 오디세이아’는 ‘늙음의 얼굴과 속마음을 함께 공감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늙음은 늙음이다, 호모비아토로, 늙음을 판소리하다, 늙음의 샘 등 4개 파트로 구분하여 늙음의 모습을 정다운 눈으로 관조하고 있다.

몸은 늙어도 마음과 인격은 더욱 새로워진다. 더 원숙한 삶이 펼쳐지고 더 농익은 깨우침이 다가온다. 늙은 나이에도 젊은 마음이 있다. 늙었으나 새로운 인격이 있고 젊은 나이에도 낡은 마음이 있다.

“사람은 늘 무언가를 향하여 움직인다. 호모 비아토르. 즉 ‘여행하는 인간’이다. 항상 길 위에 있다. 어디론가 향해 가는 중이지 도중에 서 있기를 바라지 않는다.<중략> 여기서 이야기하는 길은 이동의 공간만을 일컫는 건 아니다. 과거 현재 미래, 탄생에서 죽음, 사람과 사람 사이, 개인과 사회 간 모든 이동의 통로와 과정을 아우른다.” (본문 「호모 비아토르」에서) 

이 책은 늙어가는 수많은 현상을 바라보면서 ‘늙음이란 위대한 예술이다(Art of Aging)'라는 말을 마음에 담아두게 한다.

특유의 문체로 읽는 이의 마음을 사로잡는 늙음에 관한 지적 여행을 서사적으로 풀어 낸 책이 ‘늙음 오디세이아’ 이다.

저자 유형준 한림의대 명예교수

저자 유형준 교수는 서울대학교 의대를 졸업, 동 대학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국립중앙의료원 당뇨병, 성인병연구실장, 한림의대 내과학 및 의료인문학 교수로 재직했다. 현재 CM병원 내과 과장으로 재직하고 있다.

한국노인관련학술단체연합회장, 비만학회장, 의료커뮤니케이션학회 초대 회장, 당뇨병학회장을 역임했고, 현재 대한의사협회 시니어클럽 운영위원, 한국만성질환관리협회장을 맡고 있다.

특히 詩人(필명 유담), 수필가로서 한국의사시인회 초대회장, 문학예술동인회장, 박달회장, 문학청춘작가회 초대회장을 지냈으며, 현재 함춘문예회장, 쉼표문학 고문, 한국의사수필가협회 감사, 의료예술 연구회장, 의학과 문학의 접경 연구소장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그 동안 단독 저서로 [노화수정 클리닉], [당뇨병 교육], [당뇨병의 역사], [당뇨병 알면 병이 아니다], 시집 [가라앉지 못할 말들], [두근거리는 지금], 산문집 [늙음 오디세이아] 등이 있다.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이화경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신간-‘전남 꽃상여와 지화문화’ 책 출간 (2019-12-31 12:07:01)
신간-허북구 나주천연염색재단 국장, 천연염색 책 출간 (2019-12-12 13:43: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