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달력
공지사항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Plus News > 투어저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포토-이탈리아 코모(Como) 호수②
이탈리아 3대 호수, 알프스산맥에 위치, 세계 부호들의 별장 즐비
등록날짜 [ 2019년10월17일 12시05분 ]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코모=박윤정, 안정민 기자]코모(Como/꼬모)는 이탈리아 북부 밀라노 근교에 위치한 관광 휴양도시로 이탈리아(꼬모 호수)와 스위스 국경지대(루가노 호수)의 두 호수를 끼고 있다.

알프스산맥을 끼고 사람인(人)자 모양을 한 이 코모 호수는 이탈리아에서 3번째로 크다. 로마시대부터 귀족들의 휴양지였고 지금은 세계 부호들의 별장이 많은 곳으로 꼽힌다.

코모엔는 밀라노 카도르나(Cadorna/카도나)역에서 일반 기차를 타고 가거나 중앙역(첸트랄레역)에서 트렌이탈리아노(유로레일/한국 KTX 수준/이 기차로 스위스 바젤까지 갈 수 있음)을 타고 갈 수 있다.
 
밀라노 중앙역(첸트랄레역/고속열차 출발지)에서 타는 트랜이탈리아노(유로레일/좌석지정)는 빠른 속도로 달리기 때문에 30분만에 산 지오반니(S.Giovanni)역까지 갈 수 있다.

일반기차는 산 지오바니역과 다른 꼬모라고역(호수에 가까운 역)에서 내린다. 코모라고역에서 조금만 걸어가면 호수가 보이고 호수 중앙부에 유람선 선착장이 있다.

선착장의 유람선은 느리게 가는 것(대형선박)과 빠르게 가는 것(중형선박), 개인 맞춤형(요트, 보트) 선박 등 여러 종류가 있는데 느리게 가는 것을 가장 많이 이용한다. 

이곳 선착장에서 유람선을 타고 가면서 넓은 호수를 둘러싼 자연경관을 감상하다가 마음에 드는 작은 마을에 내려 마을을 구경할 수 있다. 한번 구입한 유람선 티겟으로 다시 유람선을 타고 종착지 마을(벨라지오)까지 갈 수 있다.

강변의 여러 마을 가운데 대형선박으로 2시간 가량 소요되는 벨라지오 마을을 관광객들이 가장 선호한다.

경치가 아름다운 이 마을에 내리면 호수주변의 레스토랑이 많아 호수를 보면서 음식을 먹을 수 있고, 다양한 종류의 수공예품도 구입할 수 있다.

산비탈에 자리 잡은 작은 골목길의 마을들이 아름답다.(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안정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세계여행-이탈리아 코모(Como)
포토-이탈리아 코모(Como) 호수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NHN여행박사, 가을 ‘장가계 여행’ 출시 (2019-10-25 13:20:29)
여행에세이-아프리카에서 30일,사랑과 희망을 보았다 (2019-10-16 16:22: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