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달력
공지사항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Daily News > 전시회Exhibition > 국내전시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PIS 2019-중국기업 185개사 참가, 90% 점유
해외기업 206개사 참가, 일본 기업 참가 저조, 중국 비중 낮춰야
등록날짜 [ 2019년08월29일 16시04분 ]

중국 참가기업 부스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박상태 기자] 2019 대한민국 섬유교역전 ‘프리뷰 인 서울(Preview in SEOUL, 이하 PIS)’에 참가한 해외기업 가운데 중국 기업이 185개사로 압도적인 비중을 점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에 PIS2019에 참가한 해외 기업은 206개사에 달했는데  이 가운데 중국 기업이  185개사로 해외 참가기업 전체의 90%를 점유했다.

중국에 이어 인도가 8개사, 파키스탄 5개사, 타이완(대만) 4개사, 홍콩 2개사, 인도네시아 1개사, 몽고 1개사, 일본 1개사 순이였다.

최근 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일본 기업의 참가가 저조한 것이 눈에 뛴다.

주최측 관계자는 "일본 기업의 참가가 저조했지만 일본에서 바이어들은 상당수가 방문 했다"며, "향후 해외 참가기업의 중국 비중을 낮추고 참가국을 다변화시키는 마케팅 전략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섬유산업연합회(회장 성기학)가 주최하는 PIS2019는 국내외 420개사(국내 214개사, 해외 206개사)가 참가한 가운데 8월 28일(수) 삼성역 코엑스 A, B1홀에서 개막돼 이틀째 행사가 진행되고 있다.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박상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포토-PIS(프리뷰 인 서울) 2019
‘PIS(프리뷰 인 서울) 2019’ 개막
칼럼-한,일 갈등 오래가면 중국만 득본다
칼럼-용기와 희망이 필요한 시점이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프리뷰 인 서울 (PIS) 2019’ 성료 (2019-09-03 18:27:14)
포토-PIS(프리뷰 인 서울) 2019 (2019-08-29 09:5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