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달력
공지사항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Daily News > 전시회Exhibition > 국내전시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PIS 2019, 20주년 맞아 다양한 행사 볼거리 제공,
Good-Circle Itinerary로 지속가능한 섬유패션산업 제시, 코엑스 A, B1홀서 28일 개막
등록날짜 [ 2019년08월22일 11시31분 ]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박상태, 이세림 기자]한국섬유산업연합회(회장 성기학)가 주최하는 2019 대한민국 섬유교역전 ‘프리뷰 인 서울(Preview in SEOUL, 이하 PIS)’이 올해 20주년을 맞아 국내외 424개사(국내 215개사, 해외 209개사)가 참가하며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된다.

또한 20주년을 기념해 전시회에 15년 이상 지속적으로 참가한 업체 및 단체에 20주년 어워드를 수여하고, 20주년 포토존(20년간 전시컨셉 및 기념사진 등을 전시) 운영 및 소규모 세미나, 리사이클 체험행사 등을 개최하는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볼거리도 제공한다.

지난 2000년 시작된 PIS는 국내 섬유패션업체의 수출 확대와 내수 거래 활성화에 기여해 온 국제 섬유교역 전시회로 자리매김했다.

8월 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삼성역 코엑스 A, B1홀에서 개최되는 PIS 2019는 최신 글로벌 트렌드를 반영 대량 생산과 소비의 부작용으로 환경이 점차 악화되는 가운데 섬유패션업계가 나아가야 할 방향인 ‘Good-Circle(선순환구조)’를 테마로 펼쳐진다.
 

현재 글로벌 섬유패션업계는 우리가 살고 있는 지구를 지속가능한 삶의 터전으로 만들기 위해 100% 생분해 원료, 있는 그대로의 천연 재료, 친환경 바이오 테크를 활용한 제로 폴루션 공법 등을 속속 도입하고 있다.

이번 PIS 2019에도 이같은 추세를 반영 지속가능한 소재와 제품들이 대거 출품된다.

효성티앤씨, 지레가씨, 삼성물산, 덕우실업, 케이준컴퍼니, 원창머티리얼, 영텍스타일 등은 오가닉코튼, 텐셀/모달, 리사이클 폴리 및 나일론까지 다양한 친환경 원료를 사용한 제품들을 출품하며, 신한산업, 방림, 한국섬유소재연구원 등은 친환경 염색,가공 기술들을 선보인다.

또한, 바이어들의 소싱 편의성을 제고하기 위해 Bluesign, GRS, GOTS 등 친환경 인증업체 및 지속가능 업체들을 간판, 각종 홍보물, 웹디렉토리 상에 표기하여 Good-Circle Itinerary을 제시한다.

주최측 과계자는 "사전 참관객 등록은 전년대비 2배 가량 증가하는 등 개최 전부터 업계 관심도 뜨겁다. 버버리, 메이시스, 리앤풍 등은 글로벌 소싱을 위해 사전 등록을 마쳤으며, 삼성물산, LF, 영원무역 등 국내 패션 대기업과 세아상역, 한세실업, 한솔섬유 등 글로벌 벤더업체들을 비롯해 K2코리아, 블랙야크, 푸마 등 스포츠 브랜드들도 우수한 한국산 기능성 소재들을 만나기 위해 사전 등록을 완료했다. "고 밝혔다.
 

주요 행사


이 외에, "현대자동차, LG전자, 삼성SDS, LG생활건강, 롯데첨단소재, 현대리바트, 골프존 등 타산업 분야에서도 섬유패션산업과의 융복합 아이디어를 발견하기 위해 전시장을 방문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또한, 주최측은 랄프로렌, 휴고보스, 펜디, 페리 엘리스를 비롯한 미주, 유럽 및 아시아 빅 바이어의 초청 비중을 확대, 실질적인 상담이 진행될 수 있도록 1:1 사전 매칭 시스템을 운영하고, 전시기간 중에는 별도 상담장을 마련 원활한 수출상담이 이루어지도록 배려한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는 20주년을 맞이하는 만큼 의미있는 구성이 더해진다. 그동안의 PIS 발자취를 기념하는 관람객 참여공간 및 휴식공간을 마련하고, 일송텍스, 대한방직협회,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영텍스타일, 덕우실업, ECO융합섬유연구원, 계명대 등 지속적으로 참가한 업체들에게는 PIS Cooperation Award를 수여하여 20주년 축하 분위기를 고조시킨다.
 

20주년 기념 어워드 수상 기업

또한, 6관절 기반 봉제 공정용 로봇(로봇앤비욘드), 다림질 로봇(진성메카시스템)과 같이 섬유패션산업에 활용 가능한 협동로봇 시현과 키오스크를 통한 3D 가상의류 제작(위드인 24) 등 첨단산업과 결합한 섬유패션산업을 특별 전시할 예정이다.

전문 세미나는 최신 트렌드와 업계의 니즈를 반영, 지속가능한 섬유소재 및 클린팩토리 동향(섬수협), ICT융합 스마트 제품동향(생기원), 팬톤 트렌드 컬러(아이엠디) 등 8회에 걸쳐 진행되며, 업체와 취업준비생이 직접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잡페어는 섬유패션산업의 취업난과 인력난 해소의 장이 될 예정이다.

한편, 버려지던 제품들에 새로운 가치를 더하는 업사이클링 클래스와 참관객에게 경품을 제공하는 SNS 이벤트 등 재미있는 행사들도 준비돼 있다.

섬산련 관계자는 “PIS는 변화와 혁신을 통해 국내 섬유패션산업의 발전을 선도해온 전시로 올해 뜻 깊은 20주년을 맞았다”면서 “전시장을 찾는 것만으로도 최신 트렌드와 제품, 섬유패션업계의 현황을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준비하고, 우수한 참가업체 유치와 양질의 바이어를 초청했다. "고 말했다.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이세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섬유,의류산업 노동집약형 구조 탈피 가속화
AD-대한민국 섬유교역전 2019(PIS 2019)
■ 창간22주년 특집-ITMA 2019, 어떻게 진행됐나?
포토-ITMA 2019 프레스센터
섬산련, 20/21 소재 패션 제너럴 트렌드 세미나 개최
칼럼-국내 전시회 [ANEX 2012]에서 교훈을 얻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K패션오디션 참가브랜드, 네이버디자이너윈도 테마기획전 개최 (2019-08-27 14:11:48)
패션코드 2020 S/S 참가사 모집 (2019-07-25 10:45: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