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달력
공지사항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Daily News > 이벤트/행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랜드, ‘잊혀진 영웅’ 독립유공자 후손가정 긴급지원
이랜드재단, 국가보훈처와 독립유공자 후손가정 생계 및 의료지원사업 협약 체결
등록날짜 [ 2019년08월09일 15시56분 ]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이세림 기자]이랜드와 국가보훈처가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복지의 사각지대에 있던 독립유공자 후손 위기가정 지원사업을 실시한다.

이랜드재단과 국가보훈처는 9일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서울지방보훈청에서 영주 귀국한 독립유공자 유족을 지원하기 위한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랜드재단 정재철 대표이사와 국가보훈처 이병구 차장이 참석했다.

이번 지원사업은 8월부터 총 3억원 규모로 의료비, 생계비, 주거비 등을 지원하는 것으로 가구당 3~5백만원의 긴급지원금 및 생계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현재 영주귀국한 독립유공자 유족은 총 472명으로 국가보훈처에서 이들을 대상을 신청을 받고, 이랜드재단에서 현장조사 등을 통해 지원대상을 확정한 후 긴급지원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보훈처 통계에 의하면 독립운동가 후손 15만명 중에서 국가의 지원을 제대로 받고 있는 사람은 약 1만 5천명에 불과하고, 월 개인소득 200만원 미만이 전체의 72.5%에 달하며, 개인 총 재산 또한 국민 평균을 한참 밑도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후손의 70%가 고등학교 이상의 교육을 받지 못했는데, 생활비의 대부분이 독립운동을 위해 쓰여 제대로 된 학업, 직업을 가질 수 없어 가난이 대물림 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랜드재단 정재철 대표는 “이번 지원사업은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연초부터 보훈처와 함께 논의를 해온 결과”라며, “오랜 기간 논의와 준비를 해온 만큼 단순히 일회성 이벤트에 그치지 않고 지원을 필요로 하는 위기가정에 현실적인 도움을 제공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국가보훈처 이병구 차장은 “이랜드재단과 함께하는 이번 지원사업이 이분들의 어려운 생활에 도움을 주고 용기를 주는 사업으로 발전되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민간기업과 연계하여 다양한 복지사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랜드그룹은 지난 4월 소방관 가족을 위한 처우개선과 사기진작을 위해 휴양시설을 지원하는 등 사회의 숨은 영웅을 발굴하고 지원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이세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오늘생각-중국 고속열차(高铁.까오티에)
세계여행-상하이(Shanghai) 2018
세계여행-상하이(Shanghai) 2017
세계여행-중국 상하이 루쉰공원(홍구공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럭키슈에뜨, 브랜드 론칭 7주년 이벤트 진행 (2019-08-09 10:5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