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달력
공지사항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Editor Story > 발행인-Story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포토-중국의 차문화(中国茶文化)
등록날짜 [ 2018년10월27일 11시26분 ]







 

-아직도 중국의 고속도로 휴게소에는 커피 자판기가 잘 보이지 않는다. 편의점에도 커피 보다는 차상품들이 더 많다. 중국인들에게 차 문화는 일상이다.

샤오싱(사오싱)의 섬유기업 윈텍스타일그룹(Wintextile Group)을 방문했는데 사장(쉬젠깡 총경리)실 한 가운데 탁자가 있고 그 위에 옥돌로 만든 차 다기 세트가 놓여 있었다.

이곳에서 물을 데우고 차를 우려내 마시기도 하고 세척까지 한다. 차를 마시면서 담소를 나누는 것이다.

돌로 만든 테이블이니 가격이 비싸기도 하겠지만 수도와 연결하고 배수구까지 만들어야하니  여간 힘든 일이 아닐텐데 이렇게까지 하면서 편하게 차를 마시도록 해 놓았다.

티백의 차를 우려내거나 편의점에서 파는 차를 내 놓아도 될텐데 이렇게까지 하는 중국의 접대문화에 많은 생각을 하게 했다.

직접 차를 우려내 손님들에게 따라주는 것을 최고의 접대로 꼽는 것 같았다.

커피에 길들여진 나는 커피 생각이 났지만 이런 극진한 정성 앞에 "커피는 없나요~"라는 말이 나오질 않았다.(조영준의 여행 다이어리에서...)


■SNS:▶홈▶트위터 ▶페이스▶블로그▶인스타▶싸이홈 

조영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오늘생각-중국 섬유공장
세계여행-상하이(Shanghai) 2017
휠라, 중국시장서 고속 성장
워터제트 직기(WJL) 중국서 사라진다
패션기업 중국시장 공략 재점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오늘생각-자영업, 중소기업 어려운 이유? (2018-09-07 17:36: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