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달력
공지사항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Daily News > 아웃도어/스포츠 > 아웃도어Outdoor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스페이스 산악팀, '황금피켈상 심사위원 특별상' 수상
산악계 오스카상, 김창호, 최석문 산악인, 네팔 강가푸르나 남벽 신루트 개척 공로
등록날짜 [ 2017년11월15일 10시32분 ]

최석문 대원, 김창호 대장, 박정용 대원(좌측부터)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박상태, 이화경 기자]영원아웃도어(대표 성기학)의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노스페이스가 후원하고 산악인 김창호 대장(48, 노스페이스)이 이끈 ‘2016 코리안웨이 강가푸르나 원정대’가 11월 8일 오후(현지 기준) 프랑스 그르노블에서 열린 ‘2017 황금피켈상 시상식’에서 국내 최초로 ‘황금피켈상 심사위원 특별상’을 수상했다.

산악계의 오스카상이라 불리는 ‘황금피켈상’은 1991년 프랑스의 고산등반협회와 프랑스 산악 전문지 몽타뉴가 제정했으며, 전 세계 산악인을 대상으로 한 해 동안 가장 뛰어난 등반을 한 산악팀에게 수여하는 산악상이다.

이 상은 무산소 등반, 알파인 스타일 방식 등 가장 난이도가 높은 등반을 해낸 산악팀만 후보에 오를 수 있고, 올해는 각 2팀이 ‘황금피켈상’과 ‘황금피켈상 심사위원 특별상’을 수상했다.

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의 김창호 대장(48, 노스페이스)을 필두로 최석문 대원(43, 노스페이스), 박정용 대원(41)까지 단 3명으로 구성된  ‘2016 코리안웨이 강가푸르나 원정대’는 지난해 10월 네팔 안나푸르나 지역 ‘강가푸르나(해발 7,455m)’ 남벽에 고난도 신(新)루트 ‘코리안웨이’를 개척했다.

특히 최소한의 인원과 장비, 식량만으로 등정하는 ‘알파인 스타일 (Alpine Style)’로 신루트를 개척했고, 준비 등반으로 7천미터 급의 강가푸르나 서봉을 거의 초등 직전까지 갔다는 것에 높은 점수를 받아 ‘황금피켈상 심사위원 특별상’의 영광을 안게 됐다.

김창호 대장은 “산악인이라면 누구나 받고 싶어하는 세계적으로 가장 권위 있는 산악상을 받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도전과 탐험을 응원해 준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국내 산악계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영원아웃도어 관계자는 “국내 최초로 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의 김창호 대장과 최석문 대원이 황금피켈상 심사위원 특별상이라는 뜻 깊은 상을 수상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국내 아웃도어∙스포츠 저변 확대를 위해 탐험가 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계속할 것”이라고 전했다.(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이화경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빈폴아웃도어, 다운제품 할인 및 후원 프로젝트 진행 (2017-11-20 13:00:07)
코오롱FnC, 스타일리시한 ‘퍼(Fur)’ 아이템 젊은층 공략 (2017-11-14 13:43: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