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달력
공지사항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Daily News > 아웃도어/스포츠 > 아웃도어Outdoor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네파, 2017년 상반기 아웃도어 매출 1위 달성
‘스타일리시한 아웃도어’ 컨셉 주효, 이선효 대표 취임 1년 만의 성과
등록날짜 [ 2017년07월10일 15시39분 ]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박상태, 이화경 기자]아웃도어 브랜드 네파가 올해 상반기 누적매출 1,786억원을 달성, 아웃도어 단일 브랜드 가운데 매출액 1위로 올라서며 주목받고 있다. 특히, 이선효 대표가 취임한지 1년 만에 달성한 성과여서 눈길을 끌고 있다. 

네파는 2017년 1월부터 6월까지 판매가 기준 누적매출 1786억원을 돌파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같은 기간 국내 아웃도어 브랜드 누적매출 1위에 해당하는 성과로, 네파가 2005년 국내 런칭 이후 최초로 달성한 1위 기록이다. 상반기 기준이긴 하나 아웃도어 시장의 불황과 소비 트렌드 변화 속에서 이뤄낸 성과라 높게 평가 받고 있다. 

네파가 올 상반기 선전할 수 있었던 요인으로는 트렌드 변화에 맞춰 기존 아웃도어의 고정 관념에서 벗어난 ‘스타일리시한 아웃도어’란 컨셉을 내세운 점이다.

네파는 아웃도어 활동을 하는 순간에도 스타일리시하고 싶어하는 심리를 겨냥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지속적으로 아웃도어의 ‘스타일’을 강조해 왔으며, 지난 해에는 경량다운 및 헤비다운에 화이트 컬러를 도입해 새로운 트렌드를 리드했고 이는 전지현 다운으로 알려진 알라스카 다운의 완판을 이끌었다.

올해에도 ‘스타일’을 강화해 몸매 라인을 살리는 핏을 강조한 제품, 기존의 폴로티셔츠에서 컬러와 소재 등을 업그레이드한 제품 등 아웃도어 액티비티 뿐만 아니라 일상 생활 속에서도 입을 수 있는 스타일리시한 제품을 선보인 것이 좋은 성과로 이어졌다. 

특히, 전지현을 모델로 바디라인을 살리고 슬림한 실루엣을 연출하는 ‘핏’을 강조한 광고 캠페인이 날씬해 보이고 싶은 소비자들이 따라 하고 싶은 워너비 이미지를 만들어낸 점이 매출 상승의 주요한 요인으로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실제 올해 S/S시즌 주력제품인 핏을 강조한 프리모션 재킷은 높은 판매고를 보이며 상반기 매출 1위 달성에 많은 기여를 했다. 

또한, 운동 시 바른 자세를 유지시키고 피로도를 줄여줘 최적화된 활동성을 제공하는 프리모션 라인, 국내 워킹화 최초로 갑피 부분에 냉감 소재를 적용해 신는 순간부터 쿨링감을 느낄 수 있는 프리워크 워킹화 등 차별화된 네파만의 제품들도 이슈가 되면서 매출에 기여했다.

네파 내부적으로는 취임 2년 차를 맞은 이선효 대표이사와 상품본부 이희주 전무 등 지난 해 새롭게 합류한 경영진들이 변화를 주도한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는 분석이다.

특히, 아웃도어 시장의 위기를 해결할 패션 전문 경영인으로서 지난 해 취임한 이선효 대표는 브랜드 전략에 대한 강점과 노하우를 발휘해 취임 한 해 만에 성과를 내며 하반기 실적에 대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네파 이선효 대표는 “언제 어디서든 스타일리시하고 싶어하는 소비자들을 타깃으로 아웃도어 스타일의 새로운 정의를 내리는 제품들을 출시하고,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친 것이 올 상반기 좋은 성과로 이어진 것 같다”며, “하반기에도 기존 아웃도어의 고정관념을 바꾸는 네파만의 스타일과 기능성을 갖춘 제품들로 좋은 결과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박상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레드페이스, 아쿠아 샌들 체험단 모집 (2017-07-11 10:42:18)
■ 2017 여름, 래시가드 어떤 제품 돋보이나? (2017-07-04 17:50: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