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달력
공지사항
티커뉴스
OFF
뉴스홈 > News > ▶Textile Life > 원사/원면(Yarn)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도레이첨단소재, 한국 최초 탄소섬유 공장 건설 착수
등록날짜 [ 2011년06월28일 00시00분 ]

세계 최대 산업용 탄소섬유 생산거점 육성 연산 2천 200톤 한국 최초 대량 생산
1조 3천억 투자, 구미국가산업 5단지내 23만평 도레이첨단소재 구미 4공장 세워

[패션저널:구미=조영문 기자]도레이(사장 닛카쿠 아키히로)사와 도레이첨단소재(사장 이영관)는 6월 28일 도레이첨단소재 구미 3공장에서 한국 최초로 탄소섬유 생산공장 기공식 가졌다.

이어 구미 국가산업 제 5단지내 23만평(76만m₂) 규모의 부지에 총 1조 3천억원을 투자하여 탄소섬유의 대규모 증설 추진과 IT소재 등 신사업 확대 경상북도, 구미시, 한국수자원공사, 도레이, 도레이첨단소재 등 5자간 투자협정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 했다.

이날 기공식에는 김관용 경북 도지사, 김정관 지식경제부 차관, 무토 마사토시 주한 일본대사, 남유진 구미시장, 이상득, 김성조, 김태환 국회의원, 김건호 한국수자원공사 사장, 도레이사 사카키바라 사다 유키 회장, 닛카쿠 아키히로 사장, 도레이첨단소재 이영관 사장과 임직원, 거래선 및 협력업체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도레이첨단소재는 기공식과 함께 공장 건설에 착수해 2013년 1월부터 세계 최고 품질과 최강의 경쟁력을 갖춘 도레이의 탄소섬유 [도레이카(TORAYCA)]를 연간 2천 200톤 규모로 생산하게 된다.

김정관 지식경제부 차관은 축사에서 "탄소섬유의 국내 양산으로 자동차, 전기, 기계, 우주항공 등 탄소섬유를 재료로 하는 국내산업도 더불어 경쟁력이 강화됨은 물론 한국기업과 일본기업이 세계시장에 동반진출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며"아울러 한·EU, 한·미 FTA 발효를 앞둔 시점에서 도레이첨단소재의 탄소섬유 공장 설립은 해외시장 진출에도 매우 유리하게 작용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도레이 닛카쿠 아키히로 사장은 "도레이의 그린 이노베이션(Green Innovation) 사업을 통해 지구 환경문제와 자원, 에너지의 전지구적 과제 해결에 공헌하고 자원, 에너지,환경 등 21세기 인류가 직면한 문제에 대해 탄소섬유는 이 같은 과제에 중요한 솔루션을 제공, 탄소섬유의 확대는 지구차원의 과제해결에 큰 역할을 수행할 것이다"라고 발표 했다.

도레이는 탄소섬유 [도레이카] 복합재료를 향후 성장이 기대되는 환경·에너지분야, 자동차·항공기분야 및 고급 스포츠를 중심으로 제품개발을 가속화 하고 일본·프랑스·미국에 한국을 더해 세계 4국 생산체제의 글로벌 오퍼레이션을 추진, 성장시장에 대응하고 탄소섬유 복합재료사업을 더욱 확대한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한편 한국의 탄소섬유 시장은 2010년 약 2,400톤에서 2020년에는 14,000톤 규모로 증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중국시장 역시 2010년 7,400톤에서 2020년 32,300톤으로 비약적인 성장이 전망되고 있다.

도레이첨단소재의 탄소섬유 양산과 업계와의 연계강화로 관련산업의 발전을 촉진해 2020년까지 약 10조원 이상의 신규시장을 창출하고 3만명 이상의 고용유발 효과를 거두는 등 경제적 파급효과가 기대되고 있다.(관련자료:도레이첨단소재 탄소섬유 투자 개요 참조)(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세계섬유신문사)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편집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효성, 탄소섬유로 '소재강국 대한민국 ' 이끈다
도레이첨단소재, "탄소섬유 국내 공급 영향 없다" 밝혀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자기조절 스마트 섬유 "오토센서" 세계 최초 개발 (2011-06-28 00:00:00)
도레이첨단 소재 탄소섬유 기공식 가져 (2011-06-28 00:00:00)
>